공지사항
진각종소식
현재 : 종단소식 > 진각종소식 > 진각종소식
진각종소식
통리원장 회성 정사, 불교TV 코로나19 극복 안심법문
입력 : 2020-03-18  | 수정 : 2020-03-18

매주 월~금, 하루 4차례 방송

KakaoTalk_20200316_093549405.jpg

 

진각종 통리원장 회성 정사가 불교TV 특집프로그램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안심법문’에서 “국민 모두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극복하기 위해서 한마음으로 기도하여 슬기롭게 이겨내자”고 말했다.


통리원장 회성 정사는 안심법문을 통해 “코로나19 사태로 국민과 불자여러분들이 마음의 고초가 심할 것이라고 생각된다. 이번 일로 열반하신 분들과 지금도 투병 중이거나 자가 격리중인 분들의 빠른 쾌차를 서원한다”면서 “코로나19 사태는 누구 하나의 잘못이 아닌 모든 중생들이 함께 가지고 있는 ‘공업’이라고 본다. 물질문명이 발달하면서 인간의 욕망이 날로 커짐에 따라 자연과 인간이 함께 공존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하고 인간의 욕망으로 자연을 파괴하다보니 이러한 과보를 받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회성 정사는 “이번 일로 전 국민과 불자들이 ‘불안과 공포’를 가지게 됐다. 그렇게 생긴 불안과 공포는 정치, 경제, 문화, 사회 전체는 물론 개인의 일상생활에도 지장을 주게 된다”면서 “이제는 부처님의 가르침인 연기법을 생각해야 할 때이다. 중중제망으로 모든 것이 연결된 것이 인간의 삶이라는 것을 깨닫고 참회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회성 정사는 또 “자동차를 탈 때 사고가 날 것을 생각하면 아무도 자동차를 타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교통법규를 누구나 다 잘 지키면 사고가 날 확률은 아주 적다”면서 “살아가면서 병고에 대한 불안과 공포를 갖고 있으면 아무 일도 할 수 없을 것이다.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질병관리본부가 알려주는 예방수칙을 교통법규를 지키는 것처럼 생활화하면서 불안과 공포를 극복하자”고 강조했다.

끝으로 회성 정사는 “이번 일을 극복하기 위해서 노력중인 많은 의료진과 관계자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하며 국민 모두가 이 국난을 극복하기 위해서 한마음으로 기도하여 슬기롭게 이겨내기를 서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안심법문’은 3월 9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오전 7시 20분, 오전 10시 20분, 오후 7시 20분, 오후 10시 20분 하루 네 차례 방송된다. 
 

 



우)02748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 17 대한불교 진각종 전화 : 02-913-0751~4 팩스 : 02-913-0755
COPYRIGHT 대한불교진각종 ALL RIGHTS RESERVED.